뉴스

기념할만한 시즌을 만들어낸 LPGA 투어의 타이틀리스트 선수들

김세영 선수(Pro V1)는 ‘CME 그룹 투어 챔피언십’에서 극적인 승리를 거두며, 기억에 남을 ‘LPGA 투어’ 시즌을 마무리 했습니다. 타이틀리스트는 일년 동안 메이저 및 여러 대회의 승리를 함께하였으며, 골프볼 부분에서 전년 대비 더 많은 선수들과 우승자들에게 가장 많은 선택을 받았습니다.

LPGA 투어 #1 골프볼

2019 시즌 동안, LPGA 선수들은 3,311번의 티샷에 Pro V1과 Pro V1x 골프볼을 사용했습니다. 이로써 타이틀리스트 골프볼은 여성 선수들의 믿음으로 82%라는 사용률을 기록했습니다. 이는 2위 브랜드의 사용률인 199회(5%) 대비 약 16배인 기록이며, 모든 경쟁 브랜드를 합한 것보다 약 4배 높은 사용률입니다.

또한, 타이틀리스트 골프볼을 사용하는 선수들은 2019 시즌의 32개의 토너먼트 중 25번의 우승카운트를 기록하며 사용률은 물론 우승률에서도 우세를 이어갔습니다.

타이틀리스트에게 매주 우승 횟수와 볼 사용률에서 1위를 차지하는 것은 굉장히 중요합니다. 그 이유는 이러한 기록들이 최고의 성능과 높은 품질, 일관성을 제공하는 타이틀리스트의 약속을 보증하는 명확한 지표가 되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약속들이 지켜지지 않는다면, 하룻밤 사이에 볼 사용률에 영향을 끼칠 것입니다. 최상위 선수들은 절대 타협을 하지 않습니다. 오로지 승리 혹은 변화를 위한 장비를 가지고 경기에 임하기 때문입니다.

하이라이트

Pro V1를 사용하는 고진영 선수는 2019 시즌 메이저 대회 2승을 포함해 총 4승을 거두며, 롤렉스 여자 골프 세계 랭킹에서 1위로 도약했습니다. 또한, 고진영 선수는 아리야 주타누간(Pro V1x)선수에 이어 모든 메이저 어워드, 올해의 선수, 상금왕을 모두 석권한 2번째 선수가 되었습니다.

previous arrow
next arrow
Slider

고진영 선수 외에도 2019 시즌의 여러 토너먼트에서 타이틀리스트 골프볼을 사용해 우승한 4명의 선수는 다음과 같습니다.

김세영 선수 – Pro V1 | LPGA 투어 메디힐 챔피언십, 마라톤 클래식, CME 그룹 투어 챔피언십

브룩 핸더슨 선수 - Pro V1│롯데챔피언십, 마이어 LPGA 클래식

허미정 선수 - Pro V1│레이디스 스코티시 오픈, 인디 위민 인 테크 챔피언십

우승자(미계약 선수) - Pro V1│ISPS 한다 호주 여자 오픈, 타이완 스윙잉 스커츠 LPGA

previous arrow
next arrow
Slider

2019 LPGA 투어 시즌 동안 타이틀리스트 골프볼을 사용해 첫 우승을 거머쥔 5명의 선수는 다음과 같습니다.

셀린 부티에 선수 - Pro V1x | ISPS 한다 빅 오픈

시드니 클랜턴 선수 - Pro V1x | 다우 그레이트 레이크스 베이 인비테이셔널

샤이엔 나이트 선수 - Pro V1x | 볼런티어스 오브 아메리카 클래식

브론테 로 선수 - Pro V1x | 퓨어 실크 챔피언십

이정은6 선수 - Pro V1x | US 여자 오픈
이정은6 선수는 루이스 석스 롤렉스 신인상 수상의 영예도 안았습니다.

previous arrow
next arrow
Slider

2019 시즌 동안 타이틀리스트 골프볼을 사용하는 선수들은 여자 5대 메이저 대회 중 총 4번의 우승을 차지했으며, 해당 선수는 다음과 같습니다.

고진영 선수 - Pro V1 | ANA 인스퍼레이션, 에비앙 챔피언십

이정은6 선수 - Pro V1x | US 여자 오픈

시부노 히나코 선수 - (Pro V1) | AIG 브리티시 여자 오픈

LPGA 선수들이 Pro V1과 Pro V1x를 신뢰하는 이유

세계 최고의 선수들 대부분이 타이틀리스트 골프볼을 믿고 경기에 임하는 것은 분명합니다. 하지만 왜? 무엇이 선수들로 하여금 압도적인 수치로 타이틀리스트를 선택하게 했을까요? 올해 시즌이 끝날 무렵, 저희는 최상위 LPGA 선수들에게 직접 물어보았습니다.

브리타니 린시컴 (PRO V1X)

골프볼에 있어서 속도, 정확성 그리고 일관성은 모두 중요합니다. 저의 경우, 더 긴 비거리를 바라기 때문에 속도도 상당히 중요하지만, 가장 중요하게 여겨지는 일관성을 가질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분명한 것은 이러한 과정이 더 많은 상금과 버디를 보장한다는 것입니다.

제가 말하는 일관성은 제가 원하는 방식으로 골프볼이 반응하는 것입니다. 드로우를 칠 때면 저는 볼이 오른쪽에서 왼쪽으로 휘어지고 매번 일관된 거리로 날아가길 원합니다. 특히, 바람이 심한 날에 피칭 웨지 혹은 7번 아이언 샷을 할 때, 볼은 정확한 거리로 날아갈 것입니다. 일관성에 있어서 Pro V1x를 이길 수 있는 볼은 없을 겁니다. 매 샷 정확한 비거리와 스핀을 구현하기 때문에 저는 타이틀리스트 Pro V1x를 좋아합니다.

브룩 핸더슨 선수 (PRO V1)

제가 타이틀리스트 Pro V1에서 가장 맘에 드는 부분은 모든 조건에서 최상의 퍼포먼스를 보장한다는 점입니다. LPGA 투어 플레이는 상당히 글로벌합니다. 모든 종류의 기후와 각기 다른 잔디와 고도, 기압 속에서 플레이 해야 합니다. 그래서 최상의 퍼포먼스와 일관성이 있는 골프볼이 필요하며, 얼마나 멀리 날아가는지도 정확하게 알아야 합니다. 이런 부분에 있어서 저는 Pro V1을 항상 믿습니다.

류소연 선수 (PRO V1)

몇몇의 다른 골프회사가 저에게 연락을 하여 제법 좋은 조건으로 "저희 볼 사용해 보시겠어요?"라고 제안을 주셨었습니다. 이를 계기로 다른 브랜드의 볼을 사용해보기 시작했습니다. 그 전에는 타이틀리스트가 제게 전부였기 때문에 다른 골프볼을 시도해본 적이 없었습니다. 결국 다른 볼을 사용해보고 나서 깨닫게 되었습니다. '맙소사, 나는 세계 최고의 골프볼으로 플레이 했었구나. 왜 다른 볼을 사용하려 했지?'

저는 이런 부분을 최근에서야 알았고, 솔직히 당시에는 타이틀리스트에게 고마움을 별로 느끼지 못했던 것 같습니다. 하지만 지금은 타이틀리스트에게 정말로 감사하고 있습니다. 저는 저의 골프볼을 100% 신뢰합니다. Pro V1이 최상의 퍼포먼스를 보여줄 것을 알기에 저는 연습만 꾸준히 하면 된다고 생각합니다.

브리타니 알토마레 선수 (PRO V1)

저는 비거리 컨트롤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특히, 깃발 전에 벙커가 있거나 워터해저드를 넘겨야 하는 홀에서 쳐야할 때면 비거리 컨트롤이 더욱 중요합니다. Pro V1과 함께라면 저의 7번 아이언이 매번 145야드의 비거리를 내줄 것이라 확신합니다. 이렇게 골프볼이 일관성 있는 비거리를 제공한다는 걸 아는 것만으로도 샷을 할때 느껴지는 압박을 이겨내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 생각합니다.

다니엘 강 선수 (PRO V1X)

골프에서는 일관성이 가장 중요합니다. 골프볼에 있어서 일관성은 어떻게 볼이 골프클럽 페이스에서부터 어떤 느낌을 주고 어떻게 그린에 안착하는지에 대한 모든 것입니다. 제가 골프볼에게 기대하는 가장 큰 부분은 편차를 최소화해주는 것입니다. 골프는 미스샷의 연속입니다. 저는 저의 모든 샷이 완벽할 수 없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미스샷을 했을 때 저의 샷이 정상적이기를 바랍니다. 물론 이상하게 들리시겠지만, 사실입니다. 제가 미스샷을 길거나 짧게 했을지라도 정상적인 샷의 거리와 큰 차이는 없어야 합니다. Pro V1x는 저에게 이러한 컨트롤을 제공합니다. 컨트롤은 더 나은 골프를 하게 해주고, 더 나은 골프는 저를 행복하게 만듭니다.

다니엘 강 선수가 Pro V1x를 선택하게 된 비하인드 스토리를 보시려면 여기를 클릭하세요.

제시카 코다 선수 (Pro V1)

저는 제가 매번 특정한 샷을 칠 때 마다 제가 원하는 그리고 항상 같은 성능을 제공하는 일관성 있는 볼이 필요합니다. 저는 일관성 있는 볼비행을 원하며 볼이 회전하는 방식, 칩 샷을 할 때 골프클럽과 볼이 닿는 방식, 그린에서 볼이 굴러가는 방식 등 경기와 관련하여 모든 것에 일관성을 추구합니다. 이러한 일관성 있는 볼이 바로 제가 원하는 골프볼입니다.

Pro V1 골프볼은 볼 비행뿐 아니라 그린 주변에서도 대단한 일관성을 제공합니다. 앞서 말했지만 저는 골프볼이 매번 같은 방식으로 골프코스에서 반응하는 것을 원합니다. 이와 같은 일관성을 통해 저는 토너먼트에 참가할 때 매주 자신감을 가지고 경기에 임할 수 있습니다. 그린에서 볼을 쳤을 때 볼의 일관된 타구감 그리고 매번 같은 방식으로 골프볼이 반응하고 있다는 것을 제가 느낄 때, 그것이 바로 저에겐 승리입니다.

2019년 ‘LPGA 투어’에 참가한 모든 선수들에게 멋진 시즌을 보낸 것을 축하드리며, 항상 타이틀리스트를 응원해주는 것에 감사드립니다!

댓글 0

여러분의 댓글 참여해 주세요.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로그인해 주세요.

로그인

아직 멤버가 아니십니까?

멤버 가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