홀인원 스토리

최신 스토리

스토리 공유

내사랑 mb

  전반전에 생크병으로 볼 더럽게 안맞던날 푸른솔장성 마운틴코스 전홀 전전홀을 양파를 하고 par3 8번홀을 들어섰는데 그날따라 피칭웨지 감이 머무좋았습니다. 부쉬낼...

이런 행운이..

‘올해도 목표했던 타수 진입은 어렵겠군…’ 11월 납회들이 진행되던 그 때도 여느해와 비슷한 생각이었습니다. 전반이 지체되어 중간휴식 없이 곧바로 진행된 후반...

생애 첫 홀인원

골프친지 10년이 접어들고 있고, 핸디는 주말 골퍼라 80중후반을 왔다갔다 하고 있습니다. 그동안 비거리욕심에 로프트 낮은 타메이커를 사용하다 타이틀리스트 AP2로 바꾸고 간...

첫홀인원

이벤트에 당첨되어 받은 Tour Soft ball 1번으로 생애첫홀인원을하였습니다 안개가 짙게 껴 있어서 어드레스때 도움준 캐디님의 도움이컸네요 1.2번홀 연속보기로 몸이 덜...

인생 첫 홀인원

하루가 지났는데도 얼떨떨함과 떨림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아버지, 미국에서 오랜만에 한국을 방문하신 작은아버지, 처음으로 같이 라운딩을 간 작은 고모까지 네명의 배씨가...